MEDIA
[블록체人] "인프라 없이 킬러앱 논하지 말라" 2019.11.11




현영권 미디움 대표 인터뷰

블록체인으로 3번째 역사

"BPU 혁신으로 블록체인 기술 신세계 열겠다"

 

"기반 인프라가 없는데 블록체인 킬러 앱을 논하는 건 시기적으로 이릅니다. 미디움은 유저수 확보를 걱정하기 보다는 블록체인을 제대로 상용화할 수 있는 기반을 먼저 세우고자 합니다."

현영권 미디움 대표의 말이다. 그는 2018년 10월 미디움을 설립했다. 미디움은 그래픽 작업을 처리하는 GPU(Graphic Process Unit)처럼
블록체인 처리장치인 BPU(Blockchain Process Unit)를 개발하고 있다.
대부분의 블록체인 기업들이 속도향상을 위해 메인넷을 개발하거나 기존의 메인넷을 활용하는 등 소프트웨어(SW) 방식으로 접근할 때
미디움은 과감히 하드웨어(HW) 접근 방식을 취한 셈이다.
기존의 SW 접근방식으로는 블록체인 처리 속도가 느리다는 치명적 문제를 해결할 수 없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다.


 

기사원문 : ITChosun http://it.chosun.com/site/data/html_dir/2019/11/08/2019110803195.html

 

개인정보 처리방침
(주)미디움은 홈페이지 문의하기 작성 시 이용자로부터 아래와 같은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있습니다. 이용자는 본 개인정보 보호를 위한 이용자 동의사항에 따른 동의 시, '필요한 최소한의 정보 외의 개인정보' 수집·이용에 동의하지 아니할 권리가 있습니다. ▶ 수집하는 개인정보의 항목(필수) 성명, 이메일 ※ 귀하께서는 필수항목 수집·이용에 대한 동의를 거부하실 수 있으나, 이는 서비스 제공에 필수적으로 제공되어야 하는 정보이므로, 동의를 거부하실 경우 고객의 말씀 이용을 하실 수 없습니다.